"중국, 직접 대결보다는 대 아세안 경제외교 공세로 대미 견제 나설 듯"
지난 7월 12일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에 관한 상설중재재판소 판결에 대해 중국이 강력히 반발하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 중국의 행보에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이동률 EAI 중국연구센터 소장(동덕여대 교수)은 중국 입장에서 볼 때 남중국해 문제는 단순한 영유권 문제가 아닌, 해양 강국 등 국가 발전 전략 및 부상(浮上)에 대한 국내 기대감 충족, 아세안 국가들과의 네트워크 강화, 미국과의 세력 경쟁 등 다양한 이해관계가 얽혀있는 고차방정식과 같다고 평가합니다. 따라서 중국은 섣부른 대응으로 미국과 직접 대결로 치닫기 보다는, 아세안 국가들에 대한 경제외교 공세를 강화함으로써 미국을 견제하는 동시에 점진적 부상을 꾀할 가능성이 높다고 예측합니다.
(사진: 로이터)
  • 2025 외교전략 논문 공모전
  • KF-EAI 코리아 프렌드십] 오리엔테이션
  • 2016 EAI 사랑방 참여학생을 모집합니다